보잉의 미래는 어떻게 될 것인가 세계에 대한 관심

보잉 '787 드림라이너' 인도시기 또 연기(종합) - 아시아경제

꿈의 여객기. 보잉이 에어버스에게 빼앗긴 민항기 시장의 주도권을 되찾기 위해 개발 중인 꿈의 B787 드림라이너가 다시 한 번 납품 연기를 하고 말았습니다. 표면적인 이유는 파업이고, 실제 파업으로 인한 지연도 상당하지만 근본적으로는 개발에 나서면서 주문을 받기 위해 너무 무리한, 보잉으로서 도저히 지킬 수 없는 조기납품을 약속했다는 데 있겠죠. 일단 계약부터 받아 현금사정 완화하고 시장 주도권 되찾자는 생각이 결국 화를 부르고 말았습니다.

원래 계획대로라면 드림라이너는 올해 이미 인도되어 상용화되어야 했습니다만 현실은 그렇지 않습니다. 현재 예상되는 인도 및 상용화 시기는 2010년입니다. 그것도 개발이 순조롭다는 가정이고, 늦어지면 2011년에서 최악의 경우 2012년까지 개발이 지연될 수 있습니다. 에어버스가 이미 A380을 상용화한 상황에서 계속 인도가 늦어지면 초대형기 시장을 고스란히 에어버스에게 내어줄 수밖에 없고, 현재 맺어진 드림라이너 납품 계약의 연이은 파기 및 선수금 환불로 부족해 위약금 지불까지 각오해야 합니다.

더군다나 지금은 경제위기. 경제위기 국면에서 민항기 부분 및 항공산업은 타격을 받을 수밖에 없고 전체적으로 시장이 축소됩니다. 축소된 시장을 아웅다웅하고 다투다 보면 경쟁력이 떨어지는 쪽이 퇴출당하는 편이지요. 지금 민항기 시장에서 경쟁력이 떨어지는 쪽은 바로 보잉입니다.

이처럼 민항기 부분이 좌절스러운 보잉으로서 믿을 수 있는 건 군용기 부분인데 군용기 부분도 사정이 안 좋은건 마찬가지입니다. 현재 보잉에 합병된 맥도널 더글러스의 함재공격기 A-12가 냉전종식과 함께 개발이 취소되면서 막대한 개발비 부담을 떠앉은 것을 시작으로, 미 공군의 JSF 사업에서 록히드 마틴의 X35에 보잉의 X32가 패한 것이 결정타였죠.

그래도 미 공군의 KC-X(공중급유기 사업)을 독점할 수 있었으나 뇌물을 건네준 것이 포착되면서 다시 된서리를 맞고 작년부터 진행된 KC-X에서 에어버스에게 일방적으로 수세에 몰려있는 상황입니다. 내년에 미 공군 KC-X가 재개되는데, 100기가 넘는 대규모 공중급유기 도입 사업이라 선정만 된다면 회생이 가능합니다. 그러나 보잉은 사업을 전면 무효화시킨 다음 벌은 시간동안에 아직 에어버스에 맞설 대형 공중급유기 설계 개념도 제시하지 못했죠.

보잉이 희망을 걸 수 있는 다른 사업은 인도. 인도 공군이 구식의 Mig21을 대거 퇴역시키고 126기의 신형기로 대체하는 사업을 진행 중인데 보잉이 F/A18로 도전하고 있습니다. 126기의 전투기 도입 사업은 진짜 대규모고, 보잉으로선 놓칠 수 없는 사업이죠. 그런데 이는 다른 항공산업체들도 마찬가지입니다. 러시아가 Mig35, EADS가 유로파이터 타이푼, SAAB가 그리펜, 록히드 마틴이 F16을 각각 내놓아서 경쟁이 치열합니다. 그리고 저같으면 F/A18 사느니 Mig35 아니면 F16 사렵니다.(...)

즉, 보잉의 미래는 매우 암울합니다. 보잉은 크게 민항기와 군용기로 사업분야가 나뉘는데 둘 중 하나가 막장이 되어도 다른 하나가 괜찮으면 어떻게든 버틸 수 있습니다. 그런데 둘 다 막장입니다. 도저히 악화일로를 걷고 있는 기업을 살릴 돈벌 구석이 없는 겁니다. 저러다 보니 보잉이 한국에 AESA을 장착한 새로운 F15K를 3차 FX에, 그것도 염가로 제안하고 있지요. 보잉이 1차 FX 당시 한국의 낚시질을 뻔히 알면서도 당할 수 밖에 없었는데 지금은 사정이 더 안 좋습니다. 그러니 일각에서 보잉이 무려 3차 FX로 F15K 120기를 싸게 팔려 한다는 소리도 나오고-_-;;

그나마 보잉이 지금까지 수주한게 있어서 버티고는 있습니다만 전 세계적 경제위기가 심화된다면 보잉도 급격한 위기에 처할 수밖에 없습니다. 자동차 업계의 거성 GM이 죽어가고 있는 현실이 보잉으로선 남의 일처럼 느껴지진 않을 겁니다.

덧글

  • rumic71 2008/12/12 17:16 # 답글

    사실 뇌물스캔들은 록히드가 한참 선배... 그런데 F16은 하도 잘 추락해서 믿음이 가질 않아요.
  • Ladenijoa 2008/12/12 21:45 #

    록히드는 번국(...)에서 터졌지만 보잉은 상국 본국에서 터졌다는 게 차이점이겠죠-ㅅ-;;
    F16은 사실 추락률이 높은 건 아닙니다. 그정도 추락률은 다른 기체에서도 다...
  • gforce 2008/12/13 01:09 #

    그만큼 뿌려댔으니 추락 소식이 자주 들리는 것도 어쩌면 당연하지요=_=
  • 푸른매 2008/12/12 17:16 # 답글

    E-737도 빼놓으시면 안 됩니다. 호주 공군한테 인도 지연 문제로 위약금 물고 있고, 터키나 한국 공군도 마찬가지일듯. -_-
  • Ladenijoa 2008/12/12 21:46 #

    후우 덕분에 국군의 조기경보기 전력화가 꽤 늦어질 듯 하군요-ㅅ-
  • 로리 2008/12/12 17:18 # 답글

    787 보잉의 재세계정복을 이끌 주역이라고 하던데... 뭔가 스케쥴 문제가 있나 보네요 -_-
  • Ladenijoa 2008/12/12 21:46 #

    엄청나게 늦어지니 드림라이너는 이미 볼 장 다 봤습니다;;;
  • 레인 2008/12/12 17:21 # 답글

    아랫돌 빼서 윗돌 괴려는걸로 보여서 뭔가 안습입니다. 쩝
  • Ladenijoa 2008/12/12 21:46 #

    이미 그 레벨로 진입한지 오래죠(...)
  • 게온후이 2008/12/12 17:26 # 답글

    787 시제 1호기 롤아웃 행사후 해체는 이미 업계 전설(...)
    멀쩡한 시제 1호기를 행사하고 해체할리가 있나
  • Ladenijoa 2008/12/12 21:46 #

    항공업계 최대의 삽질-_-;; ㅋㅋㅋㅋ
  • 곤충 2008/12/12 17:26 # 삭제 답글

    ...... 상국의 위상이 말이 아니군요.
    이러다가 정말 보잉이 뻗는 건 아닐지...
  • Ladenijoa 2008/12/12 21:46 #

    다 뻗고 구제금융으로 살아가려 할 겁니다.
  • ViceRoy 2008/12/12 17:51 # 답글

    헉 블로그 수늬가 666;;;

    이러면 짤없이 3차 FX는 F-15K 120대 할인판매로 가죠[....]

    아 보잉, 디자인은 참 맘에 드는 회사였는데..
  • Ladenijoa 2008/12/12 21:47 #

    보잉한테야 120대 판매가 희망사항이지만 공군이 꼭 거기에 따라갈 필요는 없죠 ㅎㅎ
  • 구멍난위장 2008/12/12 17:59 # 답글

    보잉같은 기업이 망하면 미국도 영향이 큰데다가 군수부분에세도 보잉이 납품한
    기체 후속관리가 문제가 될 수 있으니 파산하지는 않겠지만 다른회사에 M&A로
    팔려갈거 같습니다.
  • Ladenijoa 2008/12/12 21:47 #

    M&A라 하더라도... 해외업체에 매각하진 않을 거고 록히드 마틴이나 노드롭 그루먼에 분할매각해야 할텐데 이러면 독과점 문제가 또 생겨버리죠-ㅅ-
  • 계원필경 2008/12/12 18:18 # 답글

    굇수 보잉도 경제불황에는 어쩔 수 없군요... 이럴때 F-15K를 어떻게든 수량을 늘리면 좋겠지만 말이죠.
  • Ladenijoa 2008/12/12 21:48 #

    경제불황 이전에 보잉의 전략 실패랄까요. 뭐 이런 기회를 잘 이용해서 싸게 산게 2차 FX죠-ㅅ-;;
  • 네비아찌 2008/12/12 19:00 # 답글

    오늘날의 보잉을 만들어준게 팬암이었지요.
    결국 팬암이 간 길을 보잉도 따라갈 수밖에는 없겠지요.
  • Ladenijoa 2008/12/12 21:48 #

    안 따라갈수도 있는 길을 따라가는게 참....
  • 이네스 2008/12/12 20:40 # 답글

    ... 3차 FX가 참 멋들어지겠군요.
  • Ladenijoa 2008/12/12 21:48 #

    록히드마틴이 JSF를 제시하고 보잉이 AESA 레이더로 개수한 F15K를 제시한다는 말이 있는데 어떻게 되려나요.
  • dunkbear 2008/12/12 20:48 # 답글

    단발엔진 전투기와 쌍발엔진 전투기의 추락비율은 거의 차이없고 우리나라 F-16의 추락율도 높은 편이 아니라는 얘기도 있습니다. 우리나라가 F-16 도입할 당시 경쟁기종이었던 F-18의 경우 캐나다에서 CF-18로 1983년부터 138대를 운용했는데 이중 18대를 손실했다고 하죠. 우리나라의 경우 F-16 C/D와 KF-16 합해서 지금까지 7번인가 8번 추락했다고 압니다.

    쌍발엔진이 더 안전할 것으로 여겨지지만 며칠전 샌디에고에서 발생한 추락사고처럼 엔진 둘다 나가는 일도 많고 쌍발엔진이 정비시 단발엔진 기종에 비해서 더 복잡하고 오래걸린다고 하죠. 단발엔진 기종의 안정성이 떨어진다던가 우리나라 F-16들이 PW사의 엔진을 써서 추락한다는 등의 얘기는 정설이라기 보다는 낭설에 더 가깝다고 봅니다.
  • Ladenijoa 2008/12/12 21:50 #

    사실 저도 처음엔 단발기가 문제라고 생각했습니다만 조금 더 들여다보니 전혀 아니더군요-ㅅ-;;
  • 소시민 2008/12/12 21:04 # 답글

    F/A 18 이면 최근 큰 물의를 일으킨 그 기종이군요.
  • Ladenijoa 2008/12/12 21:49 #

    예 샌디에이고에서 추락한 기종입니다.
  • dunkbear 2008/12/12 21:11 # 답글

    근데 보잉이 3차 FX에서 F-15K를 60대 팔아서 총 120대를 보유한다는 얘기 아닌가요? 진짜 3차 FX에서 120대를 팔면 총 180대의 F-15K를 보유하게 되는데 이건 좀 비정상적인 비율이라고 봅니다. 특히 1차 FX에서도 라팔에 비교되면서 (물론 말도 안되는 얘기였지만) 30년된 고철이라는 소리까지 들었는데 3차 경쟁기종이 경쟁 기종이 F-35라는 점을 감안하면 매우 불리한 상황이죠.

    그나마 육군이 공격 헬기 도입에 적극적이어서 우리에게 아파치 헬기를 팔 수도 있었지만 KAH 사업으로 인해서 그마나 어렵게 될 것 같습니다. 현재 보잉의 활로는 미국의 KC-X 사업 뿐이라고 봅니다. 인도에서도 그다지 썩 좋아보이지 않네요.
  • Ladenijoa 2008/12/12 21:50 #

    3차 FX에서 단번에 120대를 팔아먹겠다는 건 보잉의 "희망사항"으로 알고 있습니다. 공군이 맞장구쳐줄 필요는 없겠죠.

    인도 전투기 사업은 진짜 가망 낮은데, 유일한 활로인 KC-X도 솔직히 그다지 상황이 안 좋으니 보잉은 진짜 큰일났습니다.
  • 애독자 2008/12/12 22:05 # 삭제 답글

    이럴 때 정부 윗선에서 적절하게 대처해주면 정말 좋은 가격에 대대적인 전력보강이 가능할 것 같은데 문제는 지금 우리나라의 윗선이 어린쥐님이시라<-
  • Ladenijoa 2008/12/13 05:38 #

    전력보강이 좋기는 합니다만 그렇다고 필요없는 물건을 왕창 지를 필요까지는...
  • 구멍난위장 2008/12/13 12:55 #

    Ladenijoa/필요없는 물건은 아닙니다. 대한민국 공군의 주력 팬텀!!의 노후화를
    생각하면 F-15급의 대형기가 필요할 수 밖에 없죠. F-16도 나쁜 녀석은 아니지만
    팬텀의 무식한 적재량에 비하면 이모조모 부족한 녀석이니까요
  • 원래그런놈 2008/12/12 22:57 # 답글

    우리가 어떻게 해준들 암울 그 자체가 생각되는....
  • Ladenijoa 2008/12/13 05:38 #

    보잉은 회생의 여지가 사라졌달까요-ㅅ-
  • Eraser 2008/12/12 23:25 # 답글

    ...(룰루랄라 봍잉의 최종목표는 로카프에 O개 전투비행대대을 창설하는거라네 룰루랄라~)
  • Ladenijoa 2008/12/13 05:38 #

    그건 보잉의 희망사항일 뿐이죠
  • 【天指花郞】 2008/12/12 23:33 # 답글

    이럴 때 노통이라도 있었으면 ㅠ.ㅠ
  • rumic71 2008/12/13 01:12 #

    노통이라도 저런 거래는 잘 할 것 같지 않습니다. 제값주고 듬뿍 사오는 건 잘할테지만.
  • Ladenijoa 2008/12/13 05:38 #

    노통이래도 안샀을 게옿
  • 방문자 2008/12/13 09:26 # 삭제

    덤터기 안 쓰고 사오는 것만해도 굉장한 거 같은데요. 워낙 우리나라가 봉이다보니(먼눈).
  • 카군 2008/12/12 23:57 # 답글

    1.
    뭐 사실 380도 손익분기점이 270대에서 420대로 뛰더니 그 이상으로 또 뛰는데(이건 아직 에어버스서 말 안하다보니 모르지만, 거의 500대 순으로 뛸것 같습니다-_-;) 200대롤 못 넘기고 빌빌대는 판국이고, 787의 "경쟁자" A350도 신나게 연기크리 터지기는 매한가지인데다 이쪽은 1호기도 못 만든 상태니만큼 일단은 지켜봐야지요. 거기다가 350이 스케쥴대로 잘 갈 수 있을거라 장담하기도 참 그래서리...

    2.
    그런데 진짜 보잉 군용기 파트는 뭐랄까...차마 평도 못하겠더군요-_-;

    3.
    그 리고 사실 뇌물하면 록히드가 본좌죠. 쌀국서는 안터졌다 쳐도 일본 외에도 독일(에리히 하르트만 선생이 저때 그 로비로 들여온 스타파이터 씹다가 밉보여서 잘렸죠-_-;) 네덜란드(율리아나 여왕 남편 베른하르트 대공만도 약 110만 달러 정도 받아먹었을 겁니다) 등등 가히 전세계에서 다 터졌으니...
  • Ladenijoa 2008/12/13 05:44 #

    1. 에어버스도 참 문제가 많기는 한데 현재 보잉보다는 좀 사정이 낫지 않나 생각합니다. 최근 민항기 회사들의 대규모 항공기 수주는 거의 다 에어버스에 쏠려있달까요. A350도 개발 연기야 마찬가지입니다만 당장 납기가 다가오고 있는 B787에 비하면 좀 여유롭다고 봅니다. 드림라이너 납기 연기되면 정말 환상적인 위약금 크리가;;

    2. 군용기 파트는... 그냥 포기해야죠-ㅅ-

    3. 그런데 본국에서 정치적 파급력이 컸던 건 아무래도 2004년 보잉의 건수죠. 타국에서 뇌물 먹이는 거 걸린 거보다 본국에서 뇌물 먹이는 거 걸린게 아무래도...
    정치적 파급력뿐만 아니라, 보잉 입장으로선 현재 유일한 회생의 동아줄이 바로 공중급유기 사업인데 저 뇌물 발각만 안 당했어도 이미 해당 사업은 따서 열심히 발주 중이었을 거란 말이죠. 그게 걸리는 바람에-ㅅ-;;;
  • gforce 2008/12/13 01:13 # 답글

    에이, 보잉이 빌빌대는 건 787보다도 더 큰 원인이 있습니다.

    파업. 시애틀에 사는 제가 보증합죠(...) 진짜 지역 신문 헤드라인만 보고 다녀도 보잉 동향을 꿰고 다닐 수 있게 된답니다=ㅅ=
  • Ladenijoa 2008/12/13 05:45 #

    이번 파업이 2달동안 계속되었다는 건 들어서 알고 있습니다만, 그 전에 787 자체가 애시당초 무리한 개발계획이 잡혀 있어서 파업 아니더라도 상당기간 연기될 수밖에 없었다고 아는데 아닌가요?

    아니면 이번 파업 이전에 예전에도 이런 수준의 파업이 자주 있었던 건지 궁금하군요.
  • gforce 2008/12/13 17:22 #

    http://en.wikipedia.org/wiki/Boeing_Machinists_Strike_of_2008

    "The company had 3,700 jets on back order, which union members hoped would put pressure on Boeing to end the strike."

    "This was the longest strike against Boeing by this union since 1995, and the fourth in twenty years. The strike cost the union members an average of $7000.00 in base pay and cost the company $100 million per day in revenue and penalties with a postponement of the delivery of aircraft. Boeing has a $350 billion dollar backlog."
  • Ladenijoa 2008/12/13 18:22 #

    ...;;;;; 이거 한국의 현대차 노조는 명함도 못내미는 수준이군요
  • 이네스 2008/12/14 19:11 #

    ... 우와... 현대차는 초딩이군요. ㅡㅡ;;
  • deokbusin 2008/12/13 02:21 # 답글

    보잉이 위기에 몰린 것보다도, 인도공군이 미그21의 대체기종으로 자국산 LCA가 아니라 외국산 기종에서 고르기로 작심한 것이 더 눈길이 가더군요.

    LCA의 원래 목표가 인도공군이 보유한 미그21의 전량대체로 알고 있었는데 저 모양이라니, 불쌍하게 느껴지는 군요.
  • Ladenijoa 2008/12/13 05:46 #

    LCA는 무려 ADS의 함재기 후보로 올라있더군요-_-;; 그러나 개발이 워낙 지지부진하니...
  • 【天指花郞】 2008/12/13 10:06 #

    남 이야기가 아니구랴. -_-;;(KF-2015 어쩔;;;;)
  • 구멍난위장 2008/12/13 12:57 #

    그래도 아준처럼 30년동안 삽질한거에 비하면 포기가 빠른편아닙니까?
댓글 입력 영역